고리핵발전소에서 60km 떨어진 창원에서도 ‘릴레이 1인 금요시위’가 시작된다.

 올해 3월 2일부터 시작될 ‘금요시위’는, 매주 금요일마다 창원 정우상가 앞에서 진행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들이 스스로 가능한 시간대에‘ 1인 시위’를 진행할 수 있도록, 피켓과 유인물 등을 마창진 환경운동연합이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릴레이 1인 ‘금요시위’는 12월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참가를 희망하는 시민들은 마창진 환경운동연합 홈페이지 또는 블로그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

곽빛나 간사(마창진 환경운동연합)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